NOTICE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board04
게시판
공존 상생의 길을 막는 무서운 독      
강성열     2019-05-04 (토) 15:58    추천:0     조회:37     211.xxx.218
옛날에 다리가 마비되어 도무지 걷지 못하는 앉은뱅이가 있었습니다. 추운 겨울 밤이면 얼어 죽지 않으려고 남의 집 굴뚝을 끌어안은 채로 밤을 보내고, 낮에는 장터를 돌아 다니며 빌어먹으며 살아 갔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장터에서 구걸하는 맹인을 만났습니다. 동병상련의 아픔이 있었기에 두 사람은 끌어안고 울면서 같이 살기로 하였습니다.

앉은뱅이는 맹인에게 자기를 업으면 길을 안내하겠다고 하였지요. 맹인이 앉은뱅이를 엎고 장터에 나타나면, 서로 돕는 모습을 좋게 보았던 사람들은 두 사람에게 넉넉한 인심을 보냈습니다. 그러자 빌어먹고 살지만 예전보다는 살기가 좋아졌지요.

그런데 보는 놈이 똑똑하다고 하더니, 점차 앉은뱅이는 맛있는 음식을 자기가 골라먹고 맹인에게는 음식을 조금만 나누어 주다가 보니 앉은뱅이는 점점 무거워지고, 맹인은 점점 약해져 갔습니다. 그러던 중에 두 사람이 시골 논길을 가다가 맹인이 힘이 빠져 쓰러지면서 두 사람 모두 도랑에 쳐박혀 죽게 되었습니다.... 탐욕이야말로 공존 상생의 길을 막는 무서운 독인 것을...
       
  0
3500
    N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62 [다시 보는 건강 정보] 다시마, 꿀, 마늘, 된장 강성열 2019-08-20 9
1361 '자존심 손상죄’의 종류와 형벌 강성열 2019-08-09 17
1360 책의 소중함 강성열 2019-08-09 20
1359 세상 무엇보다 소중한 나 강성열 2019-08-09 15
1358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후유증 강성열 2019-07-26 27
1357 블랑카의 하소연 강성열 2019-07-26 25
1356 가슴 뛰는 일을 하라 강성열 2019-07-26 25
1355 건강 해치는 '사소한 습관' 4가지 강성열 2019-07-26 23
1354 나이 강성열 2019-07-12 34
1353 두부의 놀라운 효능 강성열 2019-07-12 28
1352 2% 부족함이 행복을 준다 강성열 2019-07-12 30
1351 그리운 동생 강성열 2019-07-12 32
1350 막내 사랑의 이유 강성열 2019-07-12 30
1349 처칠이 늦게 일어나는 이유? [1] 강성열 2019-06-19 53
1348 웃음의 힘 [1] 강성열 2019-06-19 40
1347 작은 것이 바로 되어 있어야 강성열 2019-06-19 41
12345678910,,,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