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board02
신앙글방
삼성의 성공 비결      
강성열     2021-09-13 (월) 22:16    추천:0     조회:18     121.xxx.198
한 언론사 기자가 이건희 회장에게 삼성의 성공 비결에 대해 물었다. 이 회장은 뜻밖에도 영화 이야기를 꺼냈다.

"벤허를 보면 아주 인상적인 전차 경주 장면이 나옵니다. '메살라'는 말들을 채찍으로 강하게 후려치는 데 반해 '벤허'는 채찍 없이도 경주에서 승리를 합니다. 게다가 '벤허'는 경기 전날 밤 네 마리의 말을 어루만지면서 용기를 북돋아 주지 않습니까? 채찍없이 동물의 마음을 움직이는 '벤허'와 같은 인재들 덕분에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

'벤허'의 네 마리 말은모두 하얀색의 멋진 말들이었고 각자 모두 이름을 가지고 있었다. '벤허'는 말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부르면서 쓰다듬어 주며 결전을 앞둔 말들에게 전차 경주의 전반적인 전략을 알려주면서 자신감을 불어넣어 주었고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경주는 경기장을 아홉바퀴 도는 게임이란다. 우리는 여덟 바퀴까지는 2등으로 가는거야. 그러다가 마지막 아홉 바퀴째에는 전력 질주 해서 1등을 확 따라잡는 거야, 자신 있지? 그래, 우린 이길 수 있어!"

무엇보다도 인상적인 것은 '벤허'가 말들의 특성을 일일이 살펴서 적재적소에 배치한 점이다. 빠른 말은 외곽으로, 빠르지 않지만 조화를 이룰 수 있는 말은 제일 안쪽으로, 보통이지만 끈기 있는 말은 중간에 배치했다.

드디어 결전의 날, 전차 경주에는 총 8개팀이 출전하였다. 다들 긴 채찍을 들고 나왔지만 벤허'의 손에는 말고삐가 전부였다. 모든 선수가 초반부터 사정없이 채찍질을 하면서 말들을 몰아세웠으나, '벤허'는 채찍 대신 말고삐로 말들과 교감을 하며 승부를 걸었다

말고삐의 강약과 힘찬 함성에 담긴 메시지를 통해 말들에게 동기를 부여해 주고 지속적으로 격려하는 '벤허'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결국 최후의 승자는 '벤허', 그의 승리는 쉽게 얻어지지 않았다.

​'벤허'의 리더십이 그것을 가능케 했던 것이다. 개인별 특성과 적성을 고려한 알맞은 역할 분담과 임무 부여는 조직의 팀 파워와 시너지 창출을 위해 필요한 훌륭한 리더십이었다. 결국 이런 전술적 배치가 네 마리 말들로 하여금 막강한 팀 파워를 일으키게 하였고 최후의 승자가 될 수 있게 만든 요인이 되었다.
  0
3500
    N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40 실패에도 포상하라 강성열 2021-09-13 17
739 삼성의 성공 비결 강성열 2021-09-13 18
738 불경(不敬) 강성열 2021-09-13 16
737 진정한 전문가 강성열 2021-09-13 17
736 다음 번엔 성공할 거야 강성열 2021-09-13 16
735 착한 후회 강성열 2021-09-13 17
734 복 있는 사람 강성열 2021-09-13 13
733 강수진의 아침 트레이닝 강성열 2021-09-13 13
732 세 번씩이나 고친 유언장 강성열 2021-09-13 13
731 감사의 이유 강성열 2021-09-13 13
730 원칙과 정직 강성열 2021-09-13 13
729 경주가 끝나는 시간은 아무도 모른다 강성열 2021-08-21 40
728 진흙 길이어야 발자국이 남는다 강성열 2021-08-21 35
727 서로 받쳐주기 강성열 2021-08-21 36
726 진정한 사랑과 인간애 강성열 2021-08-21 37
725 80초 생각 나누기 강성열 2021-08-21 37
1234567891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