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board02
신앙글방
프레임의 법칙      
강성열     2020-09-05 (토) 15:40    추천:0     조회:29     112.xxx.154
한 선생님이 매일 지각을 하는 학생에게 회초리를 들었습니다. 어쩌다 한 번이 아니라 날마다 지각을 하는 것을 보고 그 학생이 괘씸해서 회초리를 든 손에 힘이 들어갔습니다.

어느 날 아침, 선생님은 차를 타고 학교에 가는 길에 늘 지각하는 그 학생을 우연히 보게 되었습니다. 한 눈에 봐도 병색이 짙은 아버지가 앉은 휠체어를 밀고 요양시설로 들어가고 있었던 것입니다.

순간 선생님은 가슴이 서늘해졌습니다. '지각은 곧 불성실'이라는 생각에 이유도 묻지 않고 무조건 회초리를 든 자신이 부끄러웠고 자책감이 들었습니다.

가족이라고는 아버지와 단 둘 뿐이라서 아버지를 지켜드려야 하는 입장에 있는 지각 학생, 게다가 요양시설은 문을 여는 시간이 정해져 있었습니다. 학생은 요양원이 문을 여는 시간에 맞춰 아버지를 모셔다 드리고, 100미터 달리기 선수처럼 뛰어서 학교에 왔을 텐데, 그래서 매일 지각을 할 수밖에 없었을 텐데...

그 날 역시 지각을 한 학생은 선생님 앞으로 와서 말없이 종아리를 걷었습니다. 그런데 선생님은 회초리를 학생의 손에 쥐어주고 자신의 종아리를 걷었습니다. 그리고
"미안하다, 정말 미안하다."라는 말과 함께 그 학생을 따뜻하게 끌어 안았습니다. 그리고 두 사람은 함께 울었습니다.

지금 우리는 서로가 힘들고 외롭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함께 사는 법'을 배워야 합니다. '함께 사는 법'을 배울 때 가장 필요한 것은 상대방이 되어보는 것입니다. '저 사람이 나에게 저럴 때에는뭔가 틀림없이 이유가 있을 거야.' '저 사람의 마음은 지금 얼마나 힘들까?'

내 감정을 절제하지 못한 채 섣불리 판단해서 서툰 행동을 하지 말고, 상대방이 나에게 왜 그랬는지, 나의 잘못은 없는지, 냉정하게 되돌아보는 게 필요합니다. 이것이 '프레임의 법칙'이랍니다. 똑같은 상황이라도 ''어떠한 틀을 갖고 상황을 해석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의 행동이 달라진다는 게 바로 프레임의 법칙입니다.

- 나눔글
  0
3500
    N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47 [가스펠 투데이] 천국을 사는 사람 강성열 2020-09-22 13
646 1번가의 기적 강성열 2020-09-05 36
645 상생의 원칙 강성열 2020-09-05 28
644 나무의 나이테 강성열 2020-09-05 26
643 프레임의 법칙 강성열 2020-09-05 29
642 허목과 송시열 강성열 2020-09-05 28
641 나비와 애벌레 강성열 2020-09-05 28
640 착한 경찰관 강성열 2020-08-08 66
639 아홉 가지 기도/ 도종환 강성열 2020-08-08 64
638 미숙한 사람과 성숙한 사람 강성열 2020-08-08 63
637 침묵 강성열 2020-08-08 58
636 [가스펠 투데이] 주님을 닮으려면 강성열 2020-07-21 76
635 오직 주의 은혜만으로 강성열 2020-07-07 101
634 눈물의 유익함 강성열 2020-07-07 89
633 당신은 내게 특별한 사람입니다 [1] 강성열 2020-07-07 102
632 화목한 가정은 "작은 천국"입니다 강성열 2020-07-07 86
1234567891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