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board02
신앙글방
전에 없던 시도      
강성열     2019-03-29 (금) 14:57    추천:0     조회:139     211.xxx.218
전에 없던 시도

석기시대가 끝난 것은 동네에 돌이 다 떨어져서가 아닙니다. 모든 사람이 돌절구 돌도끼 돌칼을 사용하던 시절 누군가 청동기를 발견했기 때문입니다. 모든 사람이 청동거울 청동화살 청동검에 익숙하던 때에 어떤 이는 철기를 발견합니다. 사과가 떨어지는 것은 당연합니다. 그러나 뉴턴은 땅이 사과를 끌어당긴다고 생각하고 만유인력의 법칙을 발견합니다. 모든 이가 중의학에 빠져 있을 때 허준은 동의보감을 씁니다. 집현전 학자들조차 사대를 명분으로 반대할 때 세종은 훈민정음을 창제합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미지의 영역으로 데려가십니다. 알려지지 않은 세계입니다! 익숙한 곳에 오래 머물면 새로운 것을 볼 수 없습니다. 같은 상황에서 새로운 꿈을 꾸고 새로 시도하는 사람이 새 시대를 열어갑니다. 인파에 막힌 4명의 친구들은 지붕을 뚫고 들것을 내립니다. 삭개오는 예수님을 보기 위해 뽕나무에 올라갑니다. 본 적 없던 시도들이었으나 주님은 이들의 믿음을 인정하십니다. 인생은 실패한 것을 후회하지 않습니다. 실패가 두려워 시도조차 안 한 것을 후회합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새 일을 행하십니다. 새로 시도해 봅시다.  

한별(순복음대학원대 총장)
  0
3500
    N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13 내 마음속의 사랑/ 이해인 강성열 2020-02-12 20
612 훌륭한 선생님과 제자 강성열 2020-02-12 22
611 오직 빛과 사랑으로만 강성열 2020-02-12 21
610 주는 자가 받는 자보다 복이 있다 강성열 2020-01-23 55
609 뒷모습/ 나태주 강성열 2020-01-23 50
608 아름다운 인생의 마지막 강성열 2020-01-23 43
607 [가스펠 투데이 칼럼] 생명 없는 삶을 버리라 강성열 2020-01-10 66
606 칭찬이라는 보약 강성열 2019-12-30 84
605 박성철, "희망 반창고" 강성열 2019-12-30 80
604 태풍을 이겨 낸 나무의 비밀 강성열 2019-12-30 81
603 신영복, '나무야 나무야' 강성열 2019-12-30 83
602 성 제롬과 해골, 그리고 사자 강성열 2019-12-10 95
601 [한국기독공보] WTO 국제무역기구 개도국 지위 포기… 농어촌교회.. 강성열 2019-12-07 86
600 약속과 기다림 강성열 2019-11-20 136
599 거짓과 진실 강성열 2019-11-20 123
598 엘리노어 루즈벨트 이야기 강성열 2019-10-26 146
1234567891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