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board02
신앙글방
[뉴스파워] 하나님이 갑자기 부르시면      
강성열     2019-03-29 (금) 14:53    추천:0     조회:141     211.xxx.218
우주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이 세상을 이끌어 가시는 방식에는 크게 두 가지가 있다. 그 하나는 하나님이 세상일에 직접 개입하셔서 사람들의 삶과 역사를 이끌어 가시는 방식이다. 그리고 다른 하나는 하나님이 직접 나서는 대신에 필요한 사람들을 택하여 그들을 통해 어떤 일을 이루시는 방식을 말한다.

하나님은 이 둘 중에 주로 후자의 방법을 택하여 세상일에 관여하신다. 하나님이 자신의 일을 이루시기 위해 사람을 선택하실 때 대다수의 사람들은 하나님 앞에서 큰 두려움을 느낀다. 아무리 믿음이 좋은 사람이라도 하나님의 갑작스런 부르심에 직면하게 되면 주저함과 망설임에 사로잡히게 되는 것이다.

모세의 경우를 보면 그 점을 금방 알 수 있다. 시내 광야에서 양을 치다가 떨기나무 불꽃 속에서 하나님의 임재를 체험했던 모세는 하나님이 자기를 출애굽의 지도자로 부르셨을 때 앞이 캄캄해짐을 느꼈다. 온몸을 휘감아드는 두려움도 느꼈다. 자기가 해야 할 일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리하여 모세는 자신 없는 목소리로 자기가 그 일에 적합한 인물이 아니라고 답변했다: “내가 누구이기에 바로에게 가며 이스라엘 자손을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리이까?”(출애굽기 3:11)....(중략)

* 아래 주소를 클릭하시면 칼럼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m.newspower.co.kr/a.html?uid=41757&page=1&sc=&s_k=&s_t=
  0
3500
    N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87 오 헨리, <현자의 선물> 강성열 2019-08-20 14
586 나쁜 짓들의 목록/공광규 강성열 2019-08-20 14
585 내가 부모로서 해줄 것은 단 세 가지였다 강성열 2019-08-09 31
584 고통을 통해 만들어지는 진주 강성열 2019-08-09 27
583 어느 인디언의 기도 강성열 2019-07-26 55
582 악을 허용하는 자들의 위협 강성열 2019-07-26 50
581 팔십종수(八十種樹) 강성열 2019-07-26 51
580 올바른 부모 사랑 강성열 2019-07-12 70
579 생각하는 백성이라야 산다 강성열 2019-07-12 76
578 플러스 발상의 유익 강성열 2019-07-12 73
577 [가스펠 투데이 칼럼] 간섭받지 않는 사람 강성열 2019-07-04 95
576 긍휼의 마음 강성열 2019-06-19 101
575 謀事在人 成事在天 강성열 2019-06-19 95
574 달과 별이 함께 있는 이유 강성열 2019-05-27 136
573 말은 운명의 조각칼이다 강성열 2019-05-27 134
572 천국의 삶 강성열 2019-05-27 133
12345678910,,,37